| HOME | 성당소개 | 사목회 | 앨범 | 게시판 | 자료실 | 가톨릭영상교리 | 추억앨범(1995~) |

회원등록 비번분실

  게시판  
전체보기

본당 교우 소식
함께하는 신앙
성경통독

전례단게시판
헌화회게시판
레지오게시판

노인대학게시판
구역게시판
연령회게시판
명도회게시판
성가대게시판
등빛게시판


  public board
연령회게시판
작성자 송봉
작성일 2014-09-27
ㆍ조회: 837  
치매에는 예방이 중요하다.
치매! 

예방 수칙만 실천하면 
피해갈 수 있어,

치매는 
완벽하게 고치기는 어렵지만 
불치병은 아니다. 

조기 진단과 지속적인 관리만 있다면 
충분히 일상생활을 이어나갈 수 있다. 

실제로 치매 조기 진단을 받고 조기 치료를 통해
상태가 호전된 할아버지 환자가 있었다. 

그러던 중 자식들이 
교육 등의 문제로 2년 동안 해외로 나가자, 

환자는 치매 질환이 
무섭게 진행되어 더 이상 손을 쓸 수 없는 
지경에 이르렀다. 

지속적인 관리가 
치매 극복의 가장 중요한 조건임을 
다시 한 번 깨닫는 경험이었다.__

치매는 발병 이후 치료와 관리 못지않게 
예방이 중요하다는 건 널리 알려진 상식이다. 

치매 예방 수칙만 실천한다면,
치매를 피해갈 수 있다. 치매학회에서 제시하는 일명
'치매예방 진인사대천명 수칙'이다. 

'진'땀나게 운동하라. 
규칙적인 운동은 치매 걸릴 확률을 3분의 1로 감소시킨다. 

'인'정사정없이 담배 끊어라. 
매일 한 갑씩 피우면 치매 위험이 3배 증가한다. 

'사'회활동을 열심히 하라.
매일 누군가와 한 번 이상 만나서 
대화를 나누면 치매 위험이 50% 감소된다. 

'대'뇌 활동을 활발히 하라. 
신문 읽기, 바둑 등 머리를 쓰는 활동을 많이 하여 
뇌기능을 올려 치매를 예방한다.


'천'박하게 술 마시지 마라. 
과음은 뇌세포를 파괴해 치매 위험도를 7배 증가시킨다. 

'명'을 연장하는 음식을 먹어라. 

오메가 3가 풍부한 등 푸른 생선, 견과류 등을 
많이 먹는 습관을 가져야 한다.

짜고 기름진 음식을 먹는 습관은
뇌의 동맥경화를 일으켜 혈관성 치매를 유발한다.

9월 21일은 치매 극복의 날이다. 

세계보건기구(WHO)가 
국제알츠하이머병협회(ADI)와 함께 
치매 환자 돌봄 문제를 새롭게 인식하는 계기를 
마련하기 위해 지정한 날이다. 

치매 전문의로서 내가 꼭 당부하고 싶은 것은 
치매에 대한 막연한 부정적인 인식을 없애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는 점이다. 

치매는 누구에게나 일어날 수 있지만,
충분히 예방할 수 있는 병이다. 

그러나 부정적 인식 때문에 
치매 판정을 받은 환자는 우울감 등으로 
상태가 더욱 악화되기도 한다. 

일본은 이러한 문제를 인식,
'치매'가 아닌 '인지증'이라는 표현을 사용해
부정적인 인식을 줄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치매 예방을 위한 첫 단추로 
치매에 대해 막연히 가지고 있는 '나쁜 생각'부터 버려보자. 

치매에 대한 인식 개선이 이루어질 때 
치매로부터 해방되고 건강한 노년을 맞이할 수 있을 것이다.

       양영순 중앙보훈병원 신경과 치매 전문의
          [출처] 본 기사는 프리미엄조선에서 
  0
359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장례안내 윤모니카 2013-02-03 1462
대세와 장례에 관한 지침 주임신부 2013-02-23 1084
안내글 홍보분과 2012-07-27 969
연령회-활동지침-규정 주임신부 2012-07-27 1355
11 죽음에 바치는 헌사 윤모니카 2016-07-12 968
10 연령회장 임명 홍보분과 2014-11-09 1139
9 남은 여생 멋지게 살다 갑시다. 송봉 2014-11-04 948
8 마음이 먼저 잠들어야 육체도 잠든다. 송봉 2014-11-01 766
7 감사하는 삶이 되어야 한다. 송봉 2014-10-11 784
6 우리의 남은 세월은 얼마일까? 송봉 2014-10-05 760
5 치매에는 예방이 중요하다. 송봉 2014-09-27 837
4 노화를 받아들이기 송봉 2014-09-21 783
3 이것 또한 지나가리라 박세례자요한 2012-11-15 1050
2 천상병 시인의 詩 - 귀천 (歸天) 박세례자요한 2012-08-26 1037
1 연령회 월 례 회 변경됩니다. 1 윤모니카 2012-08-18 1068
1
           

Copyrightⓒ 2009 Deungchon3dong . All Rights Reserved.
dueng3@deung3.com      TEL : 02-3663-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