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성당소개 | 사목회 | 앨범 | 게시판 | 자료실 | 가톨릭영상교리 | 추억앨범(1995~) |

회원등록 비번분실

  게시판  
전체보기

본당 교우 소식
함께하는 신앙
성경통독

전례단게시판
헌화회게시판
레지오게시판

노인대학게시판
구역게시판
연령회게시판
명도회게시판
성가대게시판
등빛게시판


  public board
함께하는 신앙
작성자 송봉
작성일 2023-11-03
ㆍ조회: 229  
잠시 스쳐가는 인연일지라도

잠시 스쳐가는 인연이지라도🐰 

 

삶에서 만나지는
잠시 스쳐가는 인연일지라도
헤어지는 마지막 모습이
아름다운 사람이 되고 싶다.

오늘이 마지막인 것처럼
다시는 뒤돌아보지 않을 듯이 등돌려 가지만
사람의 인연이란
언제 다시 어떠한 모습으로 만나질 지 모른다.

 

혹여, 영영 만나지 못할지라도
좋은 기억만을 남게 하고 싶다.

실낱같은 희망을 주던 사람이든
설레임으로 가슴에 스며들었던 사람이든
혹은 칼날에 베인 듯이
시린 상처만을 남게 했던 사람이든
떠나가는 마지막 모습은 아름다운 사람이 되고 싶다.

 

살아가면서 만나지는 인연과의 헤어짐은
이별, 그 하나만으로도 슬픔이기에
서로에게 아픈 말로 더 큰 상처를 주지 말자.

삶은 강물처럼 고요히 흘러가며
지금의 헤어짐의 아픔도 언젠가는 잊혀질테고


시간에 흐름 안에서 변해가는 것이 진리일테니

누군가의 가슴 안에서 잊혀지는
그날까지 살아가며
문득 문득 떠올려지며 기억되어질 때
작은 웃음을 줄 수 있는
아름다운 사람으로 남고 싶다.

  0
359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 게시판 글쓰기 유의사항 안내 홍보분과 2022-01-07 1546
4367 한결같은 마음과 따뜻한 마음 송봉 2023-11-06 280
4366 우리인생! 꽃보다 아름답게 살다 갑시다. 송봉 2023-11-06 188
4365 잠시 스쳐가는 인연일지라도 송봉 2023-11-03 229
4364 어머니, 당신은 아름답습니다. 송봉 2023-11-02 263
4363 당신께 전하는 마음의 편지 송봉 2023-11-02 206
4362 멋있는 사람은 늙지 않는다. 송봉 2023-11-01 146
4361 아침이 행복해지는 글 송봉 2023-11-01 144
4360 아침에 음미하는 송봉 2023-10-31 140
4359 인생의 짐 송봉 2023-10-31 122
4358 따뜻한 마음이 있기에 송봉 2023-10-31 108
4357 고운미소와 아름다운 말 한마디는 송봉 2023-10-30 111
4356 우리인생! 꽃보다 아름답게 살사 갑시다. 송봉 2023-10-30 136
4355 당신께 전하는 마음의 편지 송봉 2023-10-30 138
4354 따뜻한 마음이 있기에 송봉 2023-10-28 108
4353 자기삶을 당당학 가구는 사람 송봉 2023-10-28 112
4352 사랑은 줄 수록 아름답다. 송봉 2023-10-27 202
4351 자기삶을 당당히 가꾸는 사람 송봉 2023-10-27 124
4350 행복해질 수 있다는 의미 송봉 2023-10-26 126
4349 하루를 이런 마음으로 송봉 2023-10-26 166
12345678910,,,219
           

Copyrightⓒ 2009 Deungchon3dong . All Rights Reserved.
dueng3@deung3.com      TEL : 02-3663-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