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성당소개 | 사목회 | 앨범 | 게시판 | 자료실 | 관련사이트 | 가톨릭교리 | 본당일정표

회원등록 비번분실

  Service  
사목자료실
강론자료실
강론(동영상)
주보자료실
동영상자료실

  public board
신앙의향기
작성자 송봉
작성일 2019-06-11
ㆍ조회: 11  
부활은 새로운 시작입니다.

부활은 새로운 시작입니다.


그리스도교에서 십자가는 실패를,

부활은 새로운 시작을 상징합니다.


우리는 보통 십자가를 구원으로 해석할

때가 많지만, 실패의 의미로 쓰일 때도 있습니다.


예수님께서 성전에서

장사하는 상인들을 내쫓으셨는데,


사두가이파 사람들인 그들은

자신들의 수입원이 끊기자 예수님을 단죄하고

처형하는 일에 앞장섭니다.


하지만 예수님께서는

실패에 좌절하지 않으셨습니다.


하느님께서 죽은 사람들 가운데서

예수님을 다시 살리셨고, 예수님은 무덤에서

부활하셨습니다.


그리스도교에서는 부활하신 예수님을,

죽음을 물리치고 모든 실패를 딛고 승리하신

분이라고 칭송합니다.


십자가와 부활은 그 어떤 실패를

했더라도 다시 새롭게 시작할 수 있다는

사실을 나타냅니다.


우리의 삶이 아무리 힘들고 고달프더라도

새로운 시작을 막을 수는 없습니다.


예수님의 부활을 보면서 메마른 마음이

파릇파릇 새순이 돋듯 되살아나리라는 희망을

품습니다.


또한 죽음이 생명으로 이어지고,

무덤에서 새 생명이 움트게 되리라는 희망을 품습니다.


십자가는 우리의 삶을 고달프게 하는 모든 것,

즉 우리가 겪는 온갖 고통을 상징합니다.


십자가는 우리 삶의 계획과 진로와 꿈을

모두 수포로 돌아가게 만듭니다.


하지만 십자가가 우리를 무너뜨리지는 못합니다.

우리는 예수님의 부활을 통해 찬란하게 빛나는 새로운 삶을

향해 힘차게 나아갈 수 있습니다.


모든 실패 속에는 부활의 기회가 담겨있습니다.


예수님께서는 당신이 겪은

고뇌와 외로움을 하느님께 하소연하셨습니다.


예수님께서는 당신의 고뇌와 외로움과 실패를 인정하셨고,

기도를 하면서 하느님께 솔직히 표현하셨습니다.


십자가 위에서 큰 소리로 외치면서 고뇌와 외로움을 토로하셨고,

마지막에 믿음이 가득한 기도를 하셨습니다.


"아버지, 제 영을 아버지 손에 맡깁니다."(루카23,46)


우리가 실패했을 때 할 수 있는 행동은 나약한

자신의 모습을 온전히 드러내며 하느님의 품에 안기는 것입니다.


하느님께서 사랑으로 받아 주신다는 믿음을 가지고 말이지오.

예수님의 부활을 보면서 우리도 체념과 자기 연민의 무덤에서 나와

부활할 수 있다는 용기를 갖게 됩니다.


우리도 예수님처럼 부활할 수 있습니다.


하느님께서 우리의 손을 잡고 일으켜 세워 주시고,

우리의 삶을 짓누르는 온갖 것들에 맞서 분연히 일어설 수 있도록

우리에게 용기를 주시기 때문입니다.


                   안젤름 그륀 신부


  0
359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신앙의 향기 1 홍보분과 2014-12-07 1410
1762 나의 직관을 믿어라! 송봉 2019-08-19 1
1761 이런 사람 저런 사람 송봉 2019-08-19 1
1760 하느님의 깊은 뜻 이외에 4편이 그대를 기다리고 있습.. 송봉 2019-08-19 1
1759 걸어야 행복해진다. 송봉 2019-08-18 6
1758 나는 왜 신앙생활을 하지? 송봉 2019-08-18 2
1757 인간관계의 판단으로 격는 어려움 송봉 2019-08-17 2
1756 부활은 일어남과 관계가 있다. 송봉 2019-08-17 3
1755 겸손에 관한 글 송봉 2019-08-16 4
1754 노인의 유종의 미 송봉 2019-08-16 3
1753 여생을 후회없이 살다 갑시다. 송봉 2019-08-16 3
1752 인생의 황혼, 그 신비스러운 아름다움 송봉 2019-08-15 5
1751 그대 어떤 친구를 가졌는가? 송봉 2019-08-15 4
1750 노인의 남은 숙제 송봉 2019-08-14 5
1749 인생을 바꾸고 싶다면 버릇 3가지만 바꿔라 송봉 2019-08-14 8
1748 듣고 또 들어도 기분 좋은 말 송봉 2019-08-14 3
1747 소식지 제 265호 송봉 2019-08-14 1
1746 말씀 여행 - 마태오 복음 26장 송봉 2019-08-12 6
1745 우아한 황혼 송봉 2019-08-11 4
1744 걸어라 그러면 내일이 기다려질 것이다. 송봉 2019-08-10 10
1743 산책으로 건강을 돌보자! 송봉 2019-08-09 4
1742 인생의 후회 송봉 2019-08-08 6
1741 노년을 아름답게 늙는 방법 송봉 2019-08-07 8
1740 꿈꾸다 가는 인생 송봉 2019-08-06 8
1739 사랑은 아름다운 것이고 인생을 행복하게 하는 묘약이.. 송봉 2019-08-06 7
1738 우리들의 시간은 왜 그리 빨리 흐르는가? 송봉 2019-08-04 9
1737 이불 한 채의 사랑 송봉 2019-08-02 11
1736 인생의 황혼도 아름답다. 송봉 2019-08-02 7
1735 소식지 263호 송봉 2019-08-01 7
1734 존경받는 노후생활 송봉 2019-07-30 7
12345678910,,,59
Copyrightⓒ 2009 Deungchon3dong . All Rights Reserved.
dueng3@deung3.com TEL : 02-3663-7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