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성당소개 | 사목회 | 앨범 | 게시판 | 자료실 | 관련사이트 | 가톨릭교리 | 본당일정표

회원등록 비번분실

  Service  
사목자료실
강론자료실
강론(동영상)
주보자료실
동영상자료실

  public board
신앙의향기
작성자 송봉
작성일 2018-10-16
ㆍ조회: 36  
예수님의 모습 - 제 15모습

예수님의 모습

 (제 15 모습)


예수님은 '능력 지상주의'를 단호하게 거부하셨다.


사람들에게

지금 있는 그대로의 모습대로 살아가라고 가르치신다.


꼭 능력을 보이지 않더라도 아무 조건 없이 사랑을 받고

있다는 사실을 알려 주신다.


죄수들과 가난한 사람들, 사회에서 멸시를 받고 권리를

박탈당한 사람, 아무런 능력을 보이지 못한 이런 사람들

에게 예수님은 관심을 보이신다.


예수님은 어느 포도원 주인에 대한 비유를 말씀하신다.


포도원 주인은 이른 새벽 포도밭에서 일할 일꾼들을 고용

해서 즉시 포도밭으로 보냈다. 그리고 저녁때가 되어 맨

나중에 온 일꾼들에게 먼저 품삯 한 데나리온을 지불했다.


이른 새벽부터 와서 종일 일한 일꾼들은 더 많은 품삯을

받겠거니 하고 은근히 기대를 했다. 그러나 이 일꾼들도

미리 받기로 한 품삯 한 데나리온밖에 받지 못했다.


이와 같이 말째가 첫째가 되고 첫째가 말째가 될 것입니다.

(마태20,16) 중요한 것은 일과 품삯이 아니라 내가 일을

하면서 얼마나 성실했으며 사람들에게 신뢰감을 주었느냐

하는 사실이다.


예수님은 무위를 두둔하지 않고 일이야말로 건전한 삶의

모습이라고 생각하셨다. 하지만 다른 사람들의 인정을

받으려고 일을 하는 것이 아니라는 사실을 일깨워 주셨다.


삶의 멋은 나에게 주어진, 내가 하고 싶은 일을 하는 데

있다. 예수님은 이 비유를 통해 하느님의 사랑을 받기 위해

공덕을 쌓을 필요가 없다는 가르침을 주신다.


하느님의 사랑은 이미 있다. 하느님은 무슨 일이 벌어지든

언제든지 우리를 받아들여 주신다. 하느님은 당신의 사랑에

어떤 조건을 제시하지 않는다.


그리하여 우리는 일이 그냥 재미있어서, 자연스럽게 마음에서

우러나와서  일을 하는 것이다. 예수님은 무언가를 꼭 해야

한다는 생각 없이 자유로우셨다. 이런 자유를 누리셨기에

도리어 많은 일을 하실 수 있었다.


예수께서 공적을 세워 사람들에게 인정을 받아야겠다는

생각 없이 자유로우셨기에 비유로 말씀하신 것처럼 백배의

결실을 얻을 수 있었다. 백 배의 결실을 얻을 수 있었던 것은

공적 때문이 아니라 믿음 때문이다.


믿음 때문에 나를 짓누르는 억압에서 벗어날 수 있다. 그리고

내 안에 내면의 샘이 솟는다. 이 샘에서 솟는 힘이 세상에 흘러

들어도 나는 힘이 빠지거나 진이 빠지지 않는다.


공적을 쌓아 그 덕을 볼 생각을 하지  않으니 도도한 강물처럼

삶이 내 안에 흘러 들어와 창의성과  상상력를 꽃피우고 위대한

일을 해낼 수 있게 한다.


여러분은 무엇으로 삽니까?

어떤 일을 할 때, 다른 사람을 위해 봉사할 때,

신앙활동을 할 때, 여러분이 행동하는 동기는 무엇인가요?

 

일을 하시고 싶은 마음이 있나요?


               안젤름 그륀 신부


  0
359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신앙의 향기 1 홍보분과 2014-12-07 1457
1787 어머니의 편지 송봉 2019-09-18 2
1786 노년을 멋지고 유쾌하게 살다보면 늙음도 달아나버린다.. 송봉 2019-09-17 1
1785 인생 5계 송봉 2019-09-17 2
1784 즐겁고 재미있게 늙어가기 송봉 2019-09-17 1
1783 추석 유머 송봉 2019-09-17 3
1782 행복한 동행 송봉 2019-09-16 7
1781 이제는 나를 위해 갈아야 겠다. 송봉 2019-09-16 4
1780 멋진 노년의 작은 소망 송봉 2019-09-16 3
1779 생각하는 노인은 아름답다. 송봉 2019-09-15 4
1778 행복하게 나이드는 건 배워야 할 수 있다. 송봉 2019-09-15 4
1777 하느님 마음의 크기 송봉 2019-09-15 2
1776 꿈꾸다 가는 인생 송봉 2019-09-14 11
1775 한국에는 지금 놀라운 기회가 오고 있다. 송봉 2019-09-14 10
1774 노인과 어느 한 꼬마 이야기 송봉 2019-09-14 7
1773 절망이 없으면 희망도 없다. 송봉 2019-09-13 6
1772 인간관계 <비단과 걸레> 송봉 2019-09-11 10
1771 노년의 자기 관리 송봉 2019-08-22 39
1770 하면 된다. 송봉 2019-08-22 25
1769 잘 늙으면 청춘보다 더 아름답습니다. 송봉 2019-08-21 30
1768 노인은 무엇으로 사는가? 송봉 2019-08-21 17
1767 그대여! 송봉 2019-08-20 14
1766 어려울 때 얻는 친구 송봉 2019-08-20 15
1765 세상사 내 뜻데로 해도 되는가? 와 아름다운 노년을 위.. 송봉 2019-08-20 8
1764 아내의 빈자리 송봉 2019-08-20 18
1763 늙고 있다는 기쁨 송봉 2019-08-20 8
1762 나의 직관을 믿어라! 송봉 2019-08-19 10
1761 이런 사람 저런 사람 송봉 2019-08-19 14
1760 하느님의 깊은 뜻 이외에 4편이 그대를 기다리고 있습.. 송봉 2019-08-19 9
1759 걸어야 행복해진다. 송봉 2019-08-18 13
12345678910,,,60
Copyrightⓒ 2009 Deungchon3dong . All Rights Reserved.
dueng3@deung3.com TEL : 02-3663-7181